나나 김수현, 강한부정 '떡본 김에 제사 지내고픈 이상형이긴해...'

 
 
기사공유

image

'나나 김수현'

나나가 배우 김수현과의 스캔들에 대해 해명했다.


그룹 오렌지캬라멜이 지난 8일 방송된 Mnet '비틀즈코드 3D'에 크레용팝과 함께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나나는 김수현과의 열애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는 "아니 땐 굴뚝에 연기가 날 수도 있다"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나나는 "솔직히 요즘 김수현과 나나가 만난다는 소문이 돌고 있다"는 MC 신동의 물음에 "소문은 알고 있었다"고 답했다. 이어 "아니 땐 굴뚝에 연기가 날 수도 있다 이상형으로 김수현을 꼽아서 그런 것 같다"고 소문의 원인에 대해 추측했다.


이어 MC 신동엽이 "김수현 씨를 이상형으로 꼽은 적도 없느냐"고 묻자 "예전부터 김수현을 이상형으로 꼽아왔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듣고 있던 멤버 레이나는 "김수현씨가 좋아하는 걸 그룹으로 오렌지캬라멜을 몇 번 언급한 적이 있어 잘못 소문이 난 것 같다"고 설명했다.


나나는 열애설 해명뿐만 아니라 자신의 신체사이즈에서도 솔직한 모습으로 일관했다. 55사이즈를 입는다는 나나는 자신의 신체 사이즈를 묻는 질문에 "허리는 25인치고 키는 171cm다. 몸무게는 49kg"라고 밝혀 슈퍼모델 출신다운 몸매를 인증했다.


한편, 나나가 속한 오렌지캬라멜은 세 번째 싱글 '까탈레나'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사진=Mnet '비틀즈코드 3D', 나나 트위터>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