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민 규현 민호, 엑소폭풍질투 ‘괜찮아, SM형들이야’

 
 
기사공유

image

‘창민 규현 민호’

SM엔터테인먼트 소속 미남 형들이 후배를 ‘폭풍질투’했다. 보이그룹 슈퍼주니어 규현, 동방신기 최강창민, 샤이니 민호가 같은 소속사의 엑소케이(EXO-K) 리더 수호에게 장난친 메신저 대화가 공개됐다.


6일 규현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창민, 민호, 수호와 나눈 메신저 대화 캡처를 게재했다. 대화의 화두는 엑소(EXO)의 공식 글로벌 팬클럽인 ‘엑소엘(EXO-L)’이었다.


공개된 대화는 규현이 “준면(수호 본명)이가 바쁜척해서 힘드네. 엑소엘 때문에 정신없을 거야”라며 수호에게 농담을 건네면서 시작됐다. 이어 창민은 “엑소엘이 팬클럽 회원 수로 기네스 신기록 세우고 준면이는 우리랑 안 놀아주겠지”라고 재치있는 장난을 걸었다.


또한 규현은 “슈퍼주니어 팬클럽 ‘엘프’ 좀 모아야겠다. 우리도 옛날엔 잘 나갈 때가 있었는데 말야”라고 안타까워하자 창민도 “동방신기 팬클럽 ‘카시오페아’는 슬슬 소수정예가 되어가고 있다. 우리도 점점 옛날 사람이 되어가는 느낌이…….”라며 대화를 센스있게 이어갔다.


형들의 장난에 수호는 “형님들…….”이라며 당황한 기색의 답장을 보냈다. 이에 민호는 “엑소엘 대박. 샤이니 팬클럽 ‘샤이니월드’ 보고싶다”라고 전해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엑소는 지난 5일 공식 글로벌 팬클럽 ‘엑소엘(EXO-L)’ 모집을 시작했다. ‘엑소엘(EXO-L)’에 가입하기 위해 수많은 팬들이 몰려 반나절 이상 가입서버가 다운된 바 있다.

<사진=규현 트위터>

 

  • 0%
  • 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23:59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23:59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23:59 11/14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23:59 11/14
  • 금 : 62.47상승 0.9923:59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