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미인4 딸이 되어 버린 아들 '장종웅' 대변신, '사실은 아직 남자랍니다'

 
 
기사공유
렛미인4 장종웅의 반전몸매 화보가 공개되었다. 

지난 21일 밤 스토리온 채널의 렛미인4는 ‘엄마의 선물’이라는 주제의 스페셜편으로 방송되었다.

가슴 아픈 사연으로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았으나 안타깝게 탈락자가 된 이들 중 두명을 별도로 선발하여 렛미인이 될 기회를 제공한 것.

이들은 어머니의 적극적인 지지와 뜨거운 모정에 힘입어 렛미인이 되는 기쁨을 누렸는데, 그 주인공 중 한 명은 렛미인4의 2화 출연자인 장종웅 씨였다.

장씨는 여자가 되고 싶은 남자로, 앳되고 여린 목소리, 말투, 몸짓 등 모든 것이 여자에 가까웠지만, 얼굴만큼은 강하고 거친 전형적인 상남자 형이었다.

그런데 지난 22일 바노바기 페이스북에는 “반전 몸매! 장종웅 여자가 봐도 부러운 그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장종웅은 화이트 밀착 드레스와 아이돌 패션 스타일을 입고 당당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가녀린 몸매에도 C컵 볼륨을 과시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장종웅은 아직 성전환수술을 받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메이크오버쇼 렛미인4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스토리온 채널에서 방송된다.

<이미지출처=바노바기 페이스북>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