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훈 라이벌 스벤 크라머, 휠라(FILA) 입고 뛴다

휠라(FILA), 네덜란드 빙상 국가대표팀 후원 협약 체결

 
 
기사공유
▲휠라 윤윤수 회장이 네덜란드 빙상 국가대표 스벤 크라머와 후원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좌측부터 휠라 USA 제니퍼 이스타브룩 부사장, 휠라 윤윤수 회장, 스벤 크라머
장거리 스피드 스케이팅의 강자 네덜란드의 스벤 크라머가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휠라(FILA)의 경기복을 입고 시합에 나선다.

휠라코리아㈜는 ‘휠라(FILA)’가 29일(현지시각) 오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네덜란드 빙상연맹(KNSB)’과 후원 협약을 체결하고, 네덜란드 빙상 대표팀을 2018년까지 후원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위치한 국립미술관에서 열린 이번 후원 협약식은 휠라 윤윤수 회장과 네덜란드 빙상연맹 로엘 데커 회장을 비롯, 휠라 USA 제니퍼 이스타브룩 부사장, 휠라 유럽 담당자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선수 대표로는 소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스벤 크라머 등이 참석했다.

이번 후원 협약은 휠라의 기술력과 노하우로 빙상 강국 네덜란드 대표팀을 후원함으로써, 전 세계 70여개국에서 운영되고 있는 휠라의 글로벌 스포츠 마케팅을 강화하고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한 취지에서 기획됐다.

여기에, 국내외에서 오랜 시간 스포츠 단체 및 선수를 후원하며 쌓은 휠라만의 노하우가 네덜란드 대표팀의 경기력과 사기 증진에 도움을 줄 것이라는 네덜란드 빙상연맹의 기대가 더해져 성사됐다.

휠라는 이번 협약을 통해 2018년까지 네덜란드의 스피드 스케이팅, 쇼트트랙, 인라인스케이트 국가대표 선수단 150여명에게 경기복과 트레이닝복, 신발 등 훈련복 일체를 지원하게 된다.
이에 따라 네덜란드 국가 대표 선수들은 세계선수권대회와 동계올림픽 등의 대회에 휠라 로고가 새겨진 경기복을 입고 출전하게 되며, 특히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는 휠라가 네덜란드 연구진과 공동으로 특별 개발중인 ‘휠라 올림픽 수트’를 착용하고 경기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소치동계올림픽 2관왕에 빛나는 네덜란드 빙상영웅 스벤 크라머는 휠라와 별도의 개인 후원 계약까지 체결, 훈련을 비롯한 다양한 공식 활동에 제품을 비롯한 추가 지원을 받게 될 예정이다.

한편, 휠라코리아는 인천아시안게임에 출전한 우리나라 리듬체조, 레슬링, 사격, 복싱, 조정, 카바디, 비치발리볼, 세팍타크로 등 8개 종목의 대표팀과 동계 스포츠인 빙상(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피겨스케이팅)과 컬링 국가대표팀을 후원하고 있다. 
▲‘휠라-네덜란드 빙상연맹 후원협약식’에서 네덜란드 선수들이 휠라가 지원하게 될 새 경기복을 선보이고 있다.

<이미지제공=휠라코리아>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3.24하락 7.4518:03 11/19
  • 코스닥 : 662.53하락 6.8118:03 11/19
  • 원달러 : 1167.60상승 3.118:03 11/19
  • 두바이유 : 62.44하락 0.8618:03 11/19
  • 금 : 62.84상승 0.9118:03 11/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