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 군항제 개막…벚꽃 축제 함께 하고픈 남자 스타 1위 김수현 여자스타 1위는?

 
 
기사공유
4월1일 진해 군항제가 개막한 가운데 배우 김수현과 가수 아이유가 벚꽃놀이 하고 싶은 남녀연예인 1위를 차지했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발표되었다. .

NBT파트너스의 모바일 잠금화면 플랫폼 캐시슬라이드가 10대~30대 남녀 사용자 1271명을 대상으로 ‘벚꽃놀이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가운데, 함께 벚꽃놀이 가고 싶은 스타로 김수현(19.2%)과 아이유(15.5%)가 각각 1위에 꼽혔다.

여성 응답자들은 김수현에 이어 김우빈(14.8%), 이종석(9%), 유승호(7.1%), 임시완(6.3%)을 벚꽃 데이트 상대로 점 찍었으며, 남성 응답자들은 아이유(15.5%), 수지(13.6%), EXID하니(11%), 전효성(10.6%), 혜리(7.2%)를 선호해 근소한 차이를 보였다.

특히 김수현은 10대부터 30대까지 모든 연령층에서 1위로 뽑혀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여심홀릭남으로 인정받았다.

또 벚꽃놀이에 가장 잘 어울리는 노래를 묻는 질문에는 버스커버스커의 ‘벚꽃엔딩(46.5%)’이 압도적이였다. 뒤이어 아이유의 ‘봄 사랑 벚꽃 말고(16.7%)’, 로이킴의 ‘봄봄봄(14.6%)’, 케이윌의 ‘러브 블러썸(9%)’, 정기고&소유의 ‘썸(8%), 에피톤프로젝트의 ‘봄날, 벚꽃 그리고 너(5.1%)’ 순 이었다.

‘벚꽃놀이를 위해 준비해야 할 것’을 묻는 질문에는 남녀 응답자 모두 ‘함께 벚꽃놀이를 갈 애인’을 1위(50.3%, 38.2%)로 꼽았다. 이어 남성은 ‘금전적 여유(17.8%)’, ‘봄에 어울리는 옷(15.7%), ‘벚꽃놀이 갈 시간(9.3%)’, ‘다이어트(5.8%)’, ‘빛나는 피부(1.1%)’순으로 집계되었으며, 여성은 ‘봄에 어울리는 옷(27.3%)’, ‘다이어트(12.2%)’, ‘벚꽃놀이 갈 시간(9.3%)’, ‘금전적 여유(9%)’, ‘빛나는 피부(3.9%)’순으로 조사됐다.


한편, 가장 가고 싶은 벚꽃놀이 장소로는 오늘 개막한 진해 군항제가 25.3%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남산공원 산책로(25.1%), 여의도 윤중로(16.2%), 잠실 석촌호수(13.1%), 교외 인근(12.1%), 광진구 워커힐(4.6%) 순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를 담당한 NBT파트너스 최슬민 과장은 "현재 대중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연예인들이 함께 벚꽃놀이 하고 싶은 연예인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면서 “벚꽃놀이를 위해 남녀 모두 애인을 원하고 있으며, 이어 각각 금전적 여유, 옷을 선택한 것은 남녀간 데이트 준비를 할 때 부담감 차이를 알아볼 수 있었던 대목”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출처=머니투데이DB>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8.81상승 6.3614:49 11/14
  • 코스닥 : 660.17하락 1.6814:49 11/14
  • 원달러 : 1170.30상승 2.514:49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4:49 11/14
  • 금 : 61.48하락 0.6814:49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