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댐 붕괴, 최소 15명 사망·45명 실종

 
 
기사공유
'브라질 댐 붕괴'

5일(현지시간 ) 브라질 남동부 미나스 헤라이스주에서 댐 하나가 붕괴되면서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5일(현지시간) 브라질 미나스 제라이스주 철광석 생산업체 발레와 광산업체 BHP빌리턴의 합자법인 사마르코가 소유한 폐석 댐이 붕괴돼 15∼16명이 죽고 45명이 생사를 알 수 없는 상태다.

AFP는 광산 벽이 무너지면서 발생한 산사태가 인근 주택을 덮쳤으며 긴급구조대와 소방관 등이 현지에서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전했다.

미나스 헤라이스주의 마리아나시는 성명을 통해 5일(현지시간) 오후 리우데자네이루로부터 북쪽으로 약 300㎞ 떨어진 시골의 광산 지역에서 댐 하나가 붕괴됐으며 구조대가 생존자나 시신을 찾기 위해 수색 작업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죽거나 실종됐는지에 대한 공식 발표는 전혀 이뤄지지 않고 있다. 그러나 현지 소식통들은 최소 15명이 숨졌다고 전했다.

붕괴된 댐 인근 지역 주민들에게는 고지대로 대피하라는 명령이 내려졌다.

'브라질 댐 붕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