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곽정은 몰라봤어"... 학창시절 행실 폭로

 
 
기사공유

image

'곽정은'

방송인 장영란이 잡지 피처에디터 곽정은의 학창시절 사진과 행실을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솔깃한 연예토크 호박씨'에서는 2015 스타 동창회를 대방출 했다.


이날 방송에서 장영란은 "곽정은이 중학교 동창이다. 그때 친했는데, 그 친구는 공부를 잘하는 부류였고 나는 잘하는 애, 못 하는 애, 날라리, 다 두루두루 친한 스타일이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나는 깜짝 놀랐던 게 곽정은이 그때는 그렇게 야한 얘기하고 남자 좋아하는 스타일은 전혀 아니었다. 그런데 포인트는 얼굴은 좀 고쳤어. 나도 진짜 못 알아봤어. 예쁘게 잘 고쳤더라고"라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솔깃한 연예토크 호박씨'에는 개그맨 김구라, 가수 장윤정, 그룹 룰라 이상민, 배우 김형자, 칼럼니스트 김태훈, 방송인 장영란, 대중문화전문기자 백현주, 연예부기자 최정아가 출연하고 있다.

<사진=TV조선 '솔깃한 연예토크 호박씨'>

 

  • 0%
  • 0%
  • 코스피 : 2128.37하락 24.8712:43 11/20
  • 코스닥 : 658.04하락 4.4912:43 11/20
  • 원달러 : 1170.30상승 2.712:43 11/20
  • 두바이유 : 60.91하락 1.5312:43 11/20
  • 금 : 61.86하락 0.9812:43 11/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