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날씨 '오후 한때 비'… '처서'에도 서울·수원·광주 폭염 계속

 
 
기사공유
부산 날씨. 처서.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오늘(23일) 부산 날씨는 오후 한때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오늘 더위가 물러난다는 처서를 맞았지만 부산 뿐만 아니라 창원, 울산 등 남해 해안 지역엔 더운 날씨가 이어지며, 비가 내려 잠시나마 폭염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부산 낮기온은 34도까지 오르며, 오후 비가 내린 뒤 구름이 많은 날씨가 이어진다. 울산은 낮 기온 30도, 창원은 32도까지 오를 것으로 보인다. 이 지역 강수량은 1~4mm 정도로 예상된다.

영남 내륙 지역인 대구는 낮기온 31도, 안동은 32도까지 올라 더운 날씨가 계속된다. 전라지역도 더위가 계속된다. 광주가 33도, 전주가 33도까지 오르며 비 예보도 없는 상황이다.

서울, 경기 등 중부지방도 더운 날씨가 이어진다. 서울은 오늘 35도까지 오르며 오후 1~4mm 정도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인천이 33도, 수원이 33도까지 오르며 수원에는 오후 한때 비가 내린다. 강원 춘천도 33도까지 올라 더울 전망이다.

한편 오늘 전국 대부분 지역에 구름이 끼고 일부 지역에 비가 오는 흐린 날씨가 이어질 전망인 가운데, 연일 기승을 부리고 있는 폭염은 이번주까지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낮기온이 35도 안팎으로 오르는 폭염이 26일(금)이 되어서야 한풀 꺾일 것으로 예상된다며 건강관리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7.35상승 31.7318:01 12/12
  • 코스닥 : 636.94상승 7.8118:01 12/12
  • 원달러 : 1186.80하락 7.918:01 12/12
  • 두바이유 : 63.72하락 0.6218:01 12/12
  • 금 : 63.78하락 0.0618:01 12/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