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 영화 인생 평가 받다" 송강호,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 선정

 
 
기사공유
image

배우 송강호가 '제6회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을 수상한다.


재단법인 신영균예술문화재단(이상장 안성기)는 18일 "제6회 아름다운예술인상 대상 수상자로 영화 '밀정'에 출연한 송강호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송강호는 지난 1996년 영화 '돼지가 우물에 빠진 날'로 시작해 20년 동안 '살인의 추억', '공동경비구역 JSA', '괴물', '설국열차', '변호인', '사도' 등 30여 작품을 통해 뛰어난 연기인으로서의 역량을 평가 받았으며, 올해 출연한 '밀정'도 많은 관객들의 호평을 받아 주연 영화로만 1억 관객의 기록을 남겨 주목을 받았다.


한편, '제6회 아름다운예술인상'은 오는 25일 오후 6시 서울 중구 마른내로(충무로) 명보아트홀에서 시상식을 갖는다. 신영균 설립자를 비롯해 문화 예술계 인사 200여 명이 참석한다. 송강호 외에도 연극예술인상 부문에 연극배우 정진각, 영화예술인상 부문에 윤가은 감독, 아름다운예술인상 부문에 가수와 연기자로 활동하는 션·정혜영 부부를 선정했다.


'아름다운예술인상'은 영화와 연극 예술인과 기부활동 등 선행으로 귀감이 되는 예술인을 선정, 총 1억 원의 시상금(대상 4000만 원, 부문상 각 2000만 원)과 함께 상패를 수여한다.


사진. 신영균예술문화재단  

 

  • 0%
  • 0%
  • 코스피 : 2184.88상승 7.7818:01 03/21
  • 코스닥 : 743.52하락 6.2418:01 03/21
  • 원달러 : 1127.70하락 2.718:01 03/21
  • 두바이유 : 68.50상승 0.8918:01 03/21
  • 금 : 67.67상승 0.0418:01 03/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