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클래식 500-KAIST,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 ‘Dr.M’ 컨소시엄 협약

 
 
기사공유
건국대 법인이 운영하는 시니어 타운 ‘더 클래식 500’이 스마트 헬스케어 기술 혁신을 위한 ‘Dr. M’ 사업의 협력을 강화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더 클래식 500은 11월11일 오전 KAIST(한국과학기술원) 본관 제1 회의실에서 KAIST, LG유플러스, 한글과컴퓨터, 국립중앙의료원, 대전선병원, 서울아산병원, 삼성노블카운티, 을지대학교 성남고령친화종합체험관 등과 함께 ‘Dr.M’ 사업 컨소시엄 발족식을 갖고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발족식에서 더 클래식 500은 지난 2년간 KAIST가 개발한 첨단 헬스케어 기술과 서비스 플랫폼인 Dr.M 모바일 헬스케어 시스템의 실증화 및 사업화를 위한 공동연구를 약속했다.

KAIST 연구원 헬스사이언스연구소(소장 정용)가 주관한 Dr.M 사업은 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 개발을 목표로 지난 2014년 3월 출범했다. 이번 상호협력 협약은 그동안의 공동연구에 대한 연장선이며, 협력 기관도 총 9개로 늘었다.

더 클래식 500 박동현 사장은 발족식에서 “더 클래식 500은 이번 사업에서 핵심 테스트 베드 역할과 스마트 헬스케어의 주요 수혜자인 시니어 대상 산업의 인큐베이팅 역할을 맡는다. 각 기관이 서로 협력해 Dr.M 사업이 중국을 압도하고, 세계를 선도하는 프로젝트가 되길 바란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더 클래식 500은 Dr.M 사업 외에도 지난 5월 LG전자와 MOU를 체결해 IoT 기술을 접목한 시니어 특화상품 개발을 모색하고 있다.

<이미지제공=더 클래식 500>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0.40하락 8.3107:15 09/26
  • 코스닥 : 642.04하락 6.9107:15 09/26
  • 원달러 : 1131.80하락 4.707:15 09/26
  • 두바이유 : 54.66상승 0.0107:15 09/26
  • 금 : 1311.50상승 1407:15 09/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