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마감] 원/달러 환율, 전 거래일 종가보다 1.8원 오른 1196.4원 마감

 
 
기사공유
달러화. /사진=머니S
원/달러 환율은 널뛰기를 멈추고 진정세를 보였다.

11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 대비 1.8원 오른 1196.4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6.8원 상승한 1201.4원 근처에서 출발해 장중 상승폭을 좁혔다.

지난 밤사이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위원의 ‘점진적인 금리인상’ 주장에 따라 달러화가 약세를 시현했고 이날 원/달러 환율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코스피지수는 외국인의 매수세와 삼성전자가 사상 최고가를 경신하는 등 대형주 강세에 힘입어 2070선을 탈환했다.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7.34상승 5.616:51 05/24
  • 코스닥 : 646.04상승 1.3116:51 05/24
  • 원달러 : 1126.80상승 2.616:51 05/24
  • 두바이유 : 52.31하락 0.4816:51 05/24
  • 금 : 1255.50하락 5.916:51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