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첸, "녹음 듣고 만족했던 적 없다"

 
 
기사공유
패션매거진 <싱글즈>가 엑소의 메인 보컬 첸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번 엑소 첸의 화보는 싱글즈 3월호의 커버로 장식된다.
/사진=싱글즈
공개딘 사진에서 첸은 순수한 눈빛의 소년부터 카리스마 넘치는 상남자의 모습까지 다양한 모습을 연출했다.

함께한 인터뷰에서 첸은 “2016년은 가수로서의 욕심을 더 많이 갖게 된 해였다. 특히 엑소 첸벡시로 활동하면서 더욱 그랬다. ‘Hey, Mama’ 활동이 끝난 직후부터 바로 다음 앨범 이야기를 했을 정도다” 라고 말했다.

그리고 최근 다이나믹듀오와의 컬래버레이션 곡 ‘기다렸다 가’로 음원 차트에 이어 음악 방송에서도 1위를 한 것에 대해서는 “내가 녹음한 것을 듣고 만족했던 적이 한 번도 없다. 아직 멀었다” 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싱글즈
한편 엑소 첸의 화보와 인터뷰는 <싱글즈> 3월호와 <싱글즈> 모바일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7.64상승 18.4111:00 11/15
  • 코스닥 : 665.02상승 1.7111:00 11/15
  • 원달러 : 1165.80하락 3.911:00 11/15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11:00 11/15
  • 금 : 62.47상승 0.9911:00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