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텐센트·넷이즈에 이어 2월 앱 매출 세계 3위 올라

 
 
기사공유
/사진제공=넷마블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가 지난달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3위에 올랐다.

20일 넷마블은 모바일 앱 통계 분석 사이트 앱애니가 발표한 ‘앱스토어·구글플레이스토어 총합 글로벌 게임 회사 앱 매출 인덱스’(2017년 2월)에서 자사가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3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넷마블의 순위는 MMORPG ‘리니지2레볼루션’이 출시된 이후 꾸준히 상승했다. 이번 성과는 텐센트(1위), 넷이즈(2위)를 제외하고 전 세계에서 가장 높은 수익을 기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특히 리니지2레볼루션의 경우 1월에 이어 두달 연속 ‘글로벌 매출 상위 모바일게임’ 2위를 기록했다.

넷마블은 이달 초 세계 최대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 ‘GDC2017’에서 리니지2레볼루션을 북미시장에서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혀 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 시킨 바 있다.

한편 최근 넷마블은 기대작 ‘펜타스톰for kakao’로 흥행을 이어가면서 유가증권시장(KOSPI)에 상장 공모절차를 시작하는 등 게임업계를 재편하고 있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55.30상승 12.3720:51 05/27
  • 코스닥 : 646.01상승 2.9920:51 05/27
  • 원달러 : 1120.70상승 4.220:51 05/27
  • 두바이유 : 50.42하락 2.3620:51 05/27
  • 금 : 1268.10상승 11.720:51 05/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