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환율전망] 원/달러, 약달러 지속… 1114원 근처 출발 예상

 
 
기사공유
미국 달러화. /사진=머니S
21일 원/달러 환율이 약달러 연장과 한국의 환율조작국 지정 우려에 추가 하락할 전망이다. 그러나 레벨 부담이 상존해 원/달러 환율의 하단을 지지할 것으로 보인다.

하건형 신한금융투자 이코노미스트는 “이날 원/달러 환율은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 고려 시 전 거래일 종가 대비 하락한 1114원 근처에서 출발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약달러가 지속되는 가운데 4월 공개되는 미국 재무부 환율보고서에서 한국의 환율조작국 지정 우려가 원/달러 하락 압력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하 이코노미스트는 “다만 연초 이후 한국 원화가 달러화 대비 상대적으로 가파르게 절상돼 레벨 부담이 상존한다”며 “전날 외국인의 국내 주식 순매도 전환도 원/달러 환율의 하단을 지지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이날 원/달러 환율은 1110원 초중반에서 등락 흐름을 이어나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40.51상승 9.8123:41 11/22
  • 코스닥 : 780.90하락 8.4823:41 11/22
  • 원달러 : 1089.10하락 6.723:41 11/22
  • 두바이유 : 60.48하락 0.223:41 11/22
  • 금 : 1287.30상승 5.623:41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