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교복 선택 키워드 '쿨·쿨·쿨'

 
 
기사공유
갑작스럽게 찾아온 따뜻한 날씨에 하복 착용 시기를 고민할 때가 됐다. 
/사진=엘리트학생복
하복은 찜통더위와 습한 날씨를 견디며 하루 종일 입어야 하기 때문에 구입할 때 더욱 신중을 기해야 한다. 흡한속건이 가능한 소재를 사용했는지, 통기성을 강화한 기능이 적용 됐는지, 활동성을 고려한 원단인지를 따져 볼 필요가 있는 것.

엘리트학생복 마케팅 관계자는 “고온다습한 날씨에 하루 종일 착용해야 하는 하복은 시원하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도록 쿨링 기능을 강화한 소재, 원단, 기능 등이 갖춰져 있는지 살펴봐야 한다”라며 “올 여름도 무더위가 예상되는 가운데 하복 구매 시 ‘쿨·쿨·쿨’ 키워드를 기억한다면 성공적으로 하복을 구매할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쿨’링 소재로 땀 흡수와 건조 기능 높인 생활복

더운 여름철을 시원하게 보내기 위해서는 흡한속건의 기능성 소재가 적용된 교복인지 확인해야 한다. 엘리트학생복에서는 땀 흡수와 건조 기능의 대표 소재인 ‘인비스타 쿨맥스’를 업계 독점으로 남녀 생활복에 적용해 쾌적한 착용감을 한층 높였다. 인비스타에서 개발한 쿨맥스는 우리 몸에서 발생한 땀과 수분을 빠르게 흡수하고 건조하여 최적의 체온을 유지시켜주는 것이 특징이다.

◆’쿨’한 스트레치 원단으로 활동성 높인 교복 바지

학생들의 활동량이 많아지는 하절기에는 교복의 신축성은 필수조건. 여기에 여름철에 입을 수 있는 시원하고 얇은 원단인지도 확인할 필요가 있다. 엘리트학생복은 남학생 하복 바지에 ‘쿨스판’을 적용했다. 쿨스판은 얇고 시원하면서도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특히 사방으로 늘어나는 스트레치 원단은 미어짐이 없고 바지의 실루엣을 잡아줘 활동성을 높여준다. 또한 원단 자체의 내구성을 높여 하루 종일 뛰어도 안심할 수 있는 튼튼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쿨’패치 이중 처리한 더블메쉬로 통기성 강화한 하복 셔츠

땀이 많이 나는 겨드랑이와 등 부분에 통기성을 강화한 제품을 선택하는 것도 교복의 쾌적한 착용을 돕는다. 통기성이 우수한 메쉬 소재의 ‘쿨패치’를 이중으로 처리한 ‘더블메쉬’를 등과 겨드랑이 안팎에 적용한 엘리트의 하복 셔츠는 한여름에도 상쾌함과 청량함을 제공한다. 땀을 많이 흘려도 젖은 셔츠가 몸에 들러붙는 현상을 방지하고, 땀으로 인한 냄새와 땀 얼룩 또한 예방할 수 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30상승 23.0711:43 11/15
  • 코스닥 : 666.03상승 2.7211:43 11/15
  • 원달러 : 1166.00하락 3.711:43 11/15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11:43 11/15
  • 금 : 62.47상승 0.9911:43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