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S8, 훈풍타고 중국시장 넘본다… 25일 정식출시

 
 
기사공유
'갤럭시 S8ㆍS8플러스' 제품 발표회에 참석한 중국 미디어와 파트너들이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S8이 세계 최대시장 중국 공략에 나섰다. 최근 중국의 사드보복이 해제되는 양상을 보이면서 갤럭시S8의 중국진출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18일(현지시간) 삼성전자는 중국 베이징 인근 구베이슈에이전에서 갤럭시S8·S8플러스(이하 갤S8시리즈) 제품 발표회를 개최하면서 중국시장 공략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장에는 현지 파트너와 미디어 관계자 등 약 10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쓰마타이창청을 배경으로 한 야외무대에서 진행됐다.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사장은 “지난 1992년 중국 진출 이후 25년동안 중국은 삼성전자에 있어 중요한 시장이었다”며 “갤S8시리즈를 통해 중국 소비자들에게도 최고의 모바일 경험을 제공하고 사랑받는 브랜드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삼성전자는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의 기능을 십분 활용해 중국 유력 온라인 서비스 업체들과 연계해 장소·이미지·와인 검색이나 쇼핑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중국시장에 출시되는 갤S8은 ▲미드나잇블랙 ▲오키드그레이 ▲메이플골드 ▲코랄블루 등 4가지 색으로 정식출시는 5월25일이다. 가격은 ▲갤럭시S8 5688위안(약 93만원) ▲갤럭시S8플러스는 6188위안(약 101만원) ▲128GB 내장메모리를 탑재한 최고급 모델은 6988위안(약 114만원)이다.

한편 갤S8시리즈는 지난 15일 출시 24일만에 출하량 1000만대를 달성했다. 통신업계는 갤S8시리즈가 중국시장에서의 흥행수준에 따라 올해 목표인 6000만대 판매 성패가 좌우될 것으로 전망했다. 업계관계자는 “최근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중국과 관개가 점차 개선되는 상황”이라며 “갤S8시리즈의 판매량은 하반기까지 지속적으로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1.88하락 0.1905:40 12/19
  • 코스닥 : 770.50하락 1.3205:40 12/19
  • 원달러 : 1088.50하락 1.305:40 12/19
  • 두바이유 : 61.18상승 0.9505:40 12/19
  • 금 : 1264.40상승 6.905:40 12/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