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하장사, 1985년 이래 전체적인 패키지 디자인 변경

 
 
기사공유
식품 중견기업 진주햄 천하장사가 출시 33년 만에 처음으로 젊은 감각의 경쾌한 캐릭터를 내세워 대대적으로 패키지 디자인을 변경했다.

천하장사는 1985년 처음 선보인 후, 진주햄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성장했다. 빨간색과 노란색을 활용한 귀여운 꼬마 씨름선수 캐릭터로 천하장사만의 시그니처를 만들었고 대한민국 최초의 국민 간식 소시지로 큰 사랑을 받아왔다.

이번 패키지 리뉴얼은 젊은 세대와 소통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천하장사가 가지고 있던 브랜드 정체성은 고수하면서 젊은 세대들이 선호하는 세련된 감각을 더해 좀 더 적극적으로 어필하고자 기획됐다.

천하장사는 출시 이래 처음으로 캐릭터, 색상, 로고 타입까지 대대적인 변화를 시도했다. 새롭게 바뀌는 천하장사의 디자인 로고는 친근함은 유지하면서도 심플함을 강조해 현대적 감각을 살렸고, 서체는 기존 서체의 느낌에 모던함을 더해 젊은 세대는 물론, 전 연령층이 좋아할 패키지를 탄생시켰다.

▲ 제공=진주햄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무엇보다 이번 패키지 리뉴얼에서 가장 시선을 끄는 것은 천하장사의 상징인 꼬마 씨름선수 캐릭터의 변화다. 천하장사의 브랜드 메시지인 ‘힘’을 상징하는 캐릭터는 33년의 전통성을 유지하지만 현재 트렌드에 맞춰 캐릭터의 얼굴이나 체형, 헤어스타일 등 생동감 넘치는 디자인으로 변화시켰다. 

전체적으로 군청색에 황금빛 월계수와 빨간색 메시지로 포인트를 줘 심플하지만 선명함을 더했다.

진주햄은 천하장사 패키지 리뉴얼을 계기로 전체적인 제품 디자인에 통일감을 강조했다. 반면, 다양한 제품의 맛을 쉽게 구별할 수 있도록 제품별 색상을 달리하는 참신함을 반영해 제품을 선택하는 소비자에게 편리성과 재미를 줬다. 진주햄 천하장사는 오리지날, 치즈, 콘치즈 등 3종을 판매하며 추후 소비자들의 입맛을 반영해 다양한 맛을 추가 개발할 계획이다.

앞으로 진주햄은 패키지 리뉴얼을 통해, 세대를 아우르는 공감대를 쌓기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천하장사를 대표하는 새로운 씨름 선수 캐릭터에 스토리텔링을 부여해 응원 메시지 캠페인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계획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0.05상승 0.5105:26 10/24
  • 코스닥 : 675.86상승 2.9105:26 10/24
  • 원달러 : 1130.20하락 0.805:26 10/24
  • 두바이유 : 55.13하락 0.3805:26 10/24
  • 금 : 1283.90상승 3.405:26 10/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