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폭행' 혐의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 14일 경찰 소환 조사

 
 
기사공유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 /사진=뉴스1 박세연 기자
지난 5일 새벽 원룸에서 50대 여성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전주갑)이 오는 14일 경찰 조사를 받는다.

13일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미국에 갔던 김광수 의원이 최근 귀국함에 따라 오는 14일 오전 전주완산경찰서에서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는다.

앞서 김 의원은 지난 5일 오전 2시4분께 전북 전주시 효자동의 한 원룸에서 A(51·여)씨에게 폭력을 행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가정폭력이 의심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 혈흔이 난자하고 피 묻은 흉기를 발견하고 김 의원에 수갑을 채워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하지만 경찰은 조사과정에서 김 의원이 현직 국회의원이란 사실을 뒤늦게 확인하고 당시 그의 상태를 고려해 오전 3시쯤 풀어줬다.

이후 곧바로 미국으로 출국했던 김 의원은 지난 12일 오후 귀국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 의원을 폭력과 상해 등의 혐의로 조사할 예정이다.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유통∙재계 담당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1.88하락 0.1905:34 12/19
  • 코스닥 : 770.50하락 1.3205:34 12/19
  • 원달러 : 1088.50하락 1.305:34 12/19
  • 두바이유 : 61.18상승 0.9505:34 12/19
  • 금 : 1264.40상승 6.905:34 12/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