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크푸르트 모터쇼] 메르세데스-벤츠 "전기차 주도권 강화"

 
 
기사공유
메르세데스-벤츠 2017 프랑크푸르트 모터쇼 현장.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제공

메르세데스-벤츠가 2017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브랜드전략을 제시하면서 본격적으로 전기차시장 주도권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먼저 메르세데스-벤츠의 미래 전략인‘CASE’ 를 구현하는 ‘EQ’ 브랜드 최초의 컴팩트 사이즈 콘셉트 전기차 ‘콘셉트 EQA’ 와 수소연료전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SUV ‘GLC F-CELL’,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라인업의 플래그십 ‘더 뉴 S 560 e’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구체적인 비전을 제시했다.

회사는 이를 실현하기 위해 2022년까지 10개 이상의 순수 전기차를 포함, 모든 라인업에 총 50개 이상의 전기구동화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50주년을 기념하는 하이퍼카 ‘메르세데스-AMG 프로젝트 원’과 더 뉴 S-클래스 쿠페와 카브리올레의 부분변경 모델도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컨셉트 EQA.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제공

한편, 이날 공개한 콘셉트 EQA는 최대 400km 주행이 가능하며 두 개의 전기모터는 최고 출력 200 kW(270마력), 최대 토크 500 Nm(51.0 kg.m)를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100km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5초 이내다.
 

박찬규 star@mt.co.kr

산업2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자동차와 항공, 해운, 조선, 물류, 철강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40.51상승 9.8105:09 11/23
  • 코스닥 : 780.90하락 8.4805:09 11/23
  • 원달러 : 1089.10하락 6.705:09 11/23
  • 두바이유 : 60.48하락 0.205:09 11/23
  • 금 : 1293.90상승 12.205:09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