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혁신위 "박근혜 전 대통령에 자진탈당 권유해야"

 
 
기사공유

자유한국당 혁신위원회가 13일 박근혜 전 대통령과 친박 핵심 인사인 서청원, 최경환 의원에게 '자진탈당'을 권유했다.

류석춘 혁신위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은 내용을 포함한 3차 혁신안을 발표했다. 류 위원장은 "국정 운영 실패의 책임을 물어 한국당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자진 탈당을 권유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박 전 대통령의 자진 탈당이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당헌, 당규에 따라 출당 조치를 해야 한다. 동시에 (한국당은) 전직 대통령으로서 최소한의 예우와 자연인으로서 공정한 재판을 받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류 위원장은 "계파 전횡으로 비롯된 국정실패에 책임이 가장 무거운 서청원, 최경환 의원에 대해서도 자진 탈당을 권유해야 한다. 만약 이것이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출당 조치를 해야 한다"고 밝혔다.

다만 핵심 친박으로 분류되던 윤상현 의원이 징계에서 제외된 것에 대해서는 "인적혁신 범위를 어디까지 할 것인가 따진 결과 (서청원, 최경환) 두 사람의 실명을 거론하는 게 필요하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밖에 혁신위는 바른정당 의원들에게 복당 가능성도 열었다. 류 위원장은 "문재인 정권을 상대로 한 '체제수호'는 물론 신보수 노선의 강화를 위해 분열에 대한 통렬한 반성을 전제로 대승적 차원에서 문호를 개방해야 한다"며 이같은 조치를 밝혔다. 또 "복당하는 의원들 역시 희생과 헌신의 자세로 솔선수범하여 당이 새롭게 탄생할 수 있도록 백의종군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혁신위는 혁신안 발표와 함께 한국당 최고위원회에 수용 여부를 빠른 시일 내에 결정해달라고 촉구했다.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0.70상승 3.0304:30 11/22
  • 코스닥 : 789.38상승 4.0604:30 11/22
  • 원달러 : 1095.80하락 4.804:30 11/22
  • 두바이유 : 60.68상승 1.0204:30 11/22
  • 금 : 1280.20상승 4.904:30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