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5대질환·생활비 보장 '수호천사생활비주는건강보험'

 
 
기사공유

동양생명이 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말기간질환·말기폐질환·말기신부전증 등 5대 질환 진단비를 일시금으로 지급하고 매달 생활자금까지 보장하는 ‘수호천사생활비주는건강보험’을 판매한다.

수호천사생활비주는건강보험은 20년 만기 갱신형 상품으로 5대 질환(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말기간질환·말기폐질환·말기신부전증) 진단을 받으면 일시금으로 1000만원 지급, 이후 매달 50만원씩 5년간 총 3000만원의 생활비를 확정 지급한다.

최초 계약에 한해 만기생존 시에 만기지급금 100만원을 지급하며 만기시점까지 5대질환을 진단받지 않으면 건강관리자금 1000만원을 받을 수 있다.

15~70세까지 가입할 수 있으며(여성은 22세부터),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는다. 질병 및 재해로 50% 이상 장해를 입거나 5대 질환 진단이 확정되면 보험료 납입도 면제된다.

암·LTC·재해장해·입원·수술 등 다양한 선택 특약을 통해 맞춤형 종합보장이 가능하며 주계약 갱신시점마다 선택 특약의 중도부가를 통한 보장설계도 가능하다.

암보장특약을 가입하면 일반암 진단 시 1000만원을 지급받고 매달 50만원씩 5년간 총 3000만원의 생활비(유방암·전립선암 제외)를 받는다. 대장점막내암·기타피부암·갑상선암·제자리암·경계성종양 진단 시에도 500만원을 보장한다.

LTC(장기간병)보장특약을 가입하면 일상생활장해상태나 중증치매 진단 시 1000만원을 보장한다. 재해장해보장특약 가입 시 재해로 50%이상 장해를 입을 경우 1000만원을 지급한다. 두 특약 모두 5년 동안 매달 50만원씩 총 3000만원의 생활비를 지급받는다. 또 입원특약을 통해 입원비를, 수술보장특약을 통해 각종 수술비도 보장받을 수 있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의료기술 발달로 질병 발생 후 생존기간은 늘었지만 소득 상실에 대한 경제적 부담은 오히려 커졌다"며 "이에 합리적인 보험료로 치료비와 질병 진단 이후의 생활비까지 보장하는 상품을 개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0.70상승 3.0304:30 11/22
  • 코스닥 : 789.38상승 4.0604:30 11/22
  • 원달러 : 1095.80하락 4.804:30 11/22
  • 두바이유 : 60.68상승 1.0204:30 11/22
  • 금 : 1280.20상승 4.904:30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