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영 "피겨 동작, 김연아 따라하다가 발에 금 가"

 
 
기사공유
배우 한채영이 피겨를 배웠던 과거를 언급했다.

지난 13일 방송한 JTBC 예능 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진지희와 한채영이 밥 동무로 출연해 서울 마포구 연남동에서 한 끼 도전에 나섰다.

이날 길을 걸어가던 중 한채영은 “피겨 스케이팅을 배웠다”고 밝혔다.

이에 강호동, 이경규는 “평창에 가야 하는 것 아니냐”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한채영은 “김연아 선수가 소치 올림픽에서 은메달 땄었는데 너무 좋아 기쁜 나머지 제가 어릴 적 더블 악셀도 배웠고 따라 해보다가 발에 금이 갔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어렸을 때 배웠던 기억만 하고, 나이를 생각하지 못했다”고 고백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사진. JTBC 제공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이슈팀에서 연예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0.70상승 3.0302:30 11/22
  • 코스닥 : 789.38상승 4.0602:30 11/22
  • 원달러 : 1095.80하락 4.802:30 11/22
  • 두바이유 : 60.68상승 1.0202:30 11/22
  • 금 : 1282.00상승 6.702:30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