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전북 이틀째 방문… 지역 민심·당심 청취

 
 
기사공유
안철수 전북. 사진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전북 방문 이틀째인 14일 지역 민심과 당심을 청취한다.

안 대표는 이날 오전 전북도당 고문단 조찬 간담회, 북부시장·익산시장 상인회 간담회에 참석한 뒤 오후 김제지역위원회 의정보고대회에 참석한다. 이번 방문은 정당 지지율 회복을 위한 국민 접촉면 넓히기의 일환이다.

지난 11일 전북 고창군 출신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 임명동의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부결된 데 따른 전북 민심 보듬기로도 해석된다. 국민의당은 국회 내 캐스팅 보터로 김 후보자 임명동의안 부결에 결정적인 역할을 해 지역 일각에서는 안 대표와 국민의당에 대한 반발이 일고 있다.

안 대표는 이날 오전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를 찾아 국가를 먹여 살릴 식품 산업 육성의 필요성을 역설할 전망이다. 농촌 일손 돕기도 실시한다.

그는 이날로 1박2일의 전북 일정을 마무리한 뒤 오후 중 대구로 이동해 저녁에 지역 청년 당원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애로 사항을 청취한다. 이튿날에는 대구에서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며 지역 민심과 당심을 청취하는 등 소통 행보를 이어간다.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40.51상승 9.8119:59 11/22
  • 코스닥 : 780.90하락 8.4819:59 11/22
  • 원달러 : 1089.10하락 6.719:59 11/22
  • 두바이유 : 60.48하락 0.219:59 11/22
  • 금 : 1281.70상승 6.419:59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