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접촉사고 "가벼운 찰과상 진단, 활동 문제 없다"

 
 
기사공유
걸그룹 마마무가 접촉사고를 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마마무는 지난 13일 오후 충청남도 천안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이동하던 중 경미한 접촉사고를 당했다. 이후 마마무 멤버 전원은 곧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마마무 관계자에 따르면 마마무는 경미한 부상을 당했으며 찰과상 정도로 크게 다치지 않았다는 후문.

관계자는 "병원 진단 결과 멤버들이 몸을 움직이는 데 거의 지장이 없는 상태"라며 "향후 스케줄에 무리는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이와 함께 "앨범 관련 공식 활동은 없지만 여러 행사 섭외를 받고 스케줄을 계속 소화하고 있는 중"이라며 "이번 주 역시 행사 일정에 참여한다. 마마무는 문제없이 스케줄 소화에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마무는 지난 2014년 데뷔, 'Mr.애매모호', '피아노맨'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며 사랑받았다. 최근에는 신곡 '나로 말할 것 같으면'으로 큰 인기를 모았다.

사진. RBW 제공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이슈팀에서 연예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40.51상승 9.8120:09 11/22
  • 코스닥 : 780.90하락 8.4820:09 11/22
  • 원달러 : 1089.10하락 6.720:09 11/22
  • 두바이유 : 60.48하락 0.220:09 11/22
  • 금 : 1281.70상승 6.420:09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