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농협, 추석 맞아 식품안전·원산지 위반 집중 점검

 
 
기사공유

농협전남지역본부는 추석을 맞아 14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식품안전 특별상황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전남농협은 이 기간 동안 도내 300여개 하나로마트와 로컬푸드직매장,축산물판매장 등을 대상으로 명절 성수품과 제수용품 등에 대한 원산지표시, 유통기한 경과여부, 식품보존 및 보관방법, 위생관리기준 준수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지도·점검한다.
 

  • 0%
  • 0%


  • 코스피 : 2540.51상승 9.8105:13 11/23
  • 코스닥 : 780.90하락 8.4805:13 11/23
  • 원달러 : 1089.10하락 6.705:13 11/23
  • 두바이유 : 60.48하락 0.205:13 11/23
  • 금 : 1293.90상승 12.205:13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