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상황] 전국 고속도로 원활, 오후부터 정체

 
 
기사공유
경기 성남시 궁내동 서울톨게이트 인근 경부고속도로 상행선을 귀경 및 나들이 차량들이 지나고 있다./사진=뉴시스

한글날이자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9일 전국 고속도로는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현재 서울·양양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 중앙고속도로에서는 차량들이 전 구간 막힘없이 제 속도를 내고 있다.

오후가 되면서 귀경 차량이 증가해 정체 구간이 생길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에서 출발시 예상 도착시간(오후 2시 기준)은 강릉 2시간20분, 양양 1시간40분이다. 강릉에서 서울은 2시간40분, 양양에서 서울은 2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도로공사는 지방에서 수도권 방향 정체는 오후 4∼5시에 최대치에 이르고 오후 10∼11시에 해소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오늘 하루 전체 고속도로 이용 차량은 모두 348만대며 수도권으로 들어오는 차량은 48만 대로 평소 주말보다 다소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 0%
  • 0%


  • 코스피 : 2247.05상승 6.2523:59 08/18
  • 코스닥 : 772.30상승 11.1223:59 08/18
  • 원달러 : 1124.90하락 5.223:59 08/18
  • 두바이유 : 71.83상승 0.423:59 08/18
  • 금 : 70.38상승 0.7823:59 08/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