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푸드, 돼지콘 출시 두 달 만에 1000만개 판매 돌풍

 
 
기사공유
돼지콘의 인기가 뜨겁다.
롯데푸드가 돼지콘이 출시 두 달여 만에 누적 판매 1000만개를 돌파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돼지바를 콘으로 만든 돼지콘은 지난 8월초 출시 이후 SNS를 비롯한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으며 지속적으로 판매량이 상승하고 있다. 돼지바보다 더 크고 풍부한 맛을 가져 돼지바의 형님이라는 애칭도 붙었다. 인스타그램에 돼지콘을 검색하면 구매 인증샷 등 3000개 이상의 사진이 검색되고, 페이스북에도 수 많은 콘텐츠를 찾아볼 수 있다.

이같은 돼지콘의 인기는 원조 제품인 돼지바의 매출 상승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돼지콘의 화제가 돼지바에 대해서도 연상효과를 일으키며 돼지콘이 출시된 8월 이후 돼지바 매출은 전년 대비 약 10% 상승했다.



돼지바 시리즈의 인기에 따라 콜라보 제품의 출시도 이어지고 있다. 지난 4월에는 롯데리아에서 '토네이도 돼지바'를 출시했고, 9월에는 롯데제과에서 크런키 더블크런치바에 돼지바의 콘셉트를 적용한 ‘크런키 더블크런치바x돼지바’를 출시하는 등 돼지바의 높은 인기에 힘입은 제품 출시가 늘고 있다.

롯데푸드 담당자는 “소비자의 요구를 적극 반영해 선보인 제품이 사람들의 관심과 함께 판매에서도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생산계획을 늘려 잡는 등 물량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8.00하락 2.0509:28 10/24
  • 코스닥 : 680.74상승 4.8809:28 10/24
  • 원달러 : 1130.10하락 0.109:28 10/24
  • 두바이유 : 55.85상승 0.7209:28 10/24
  • 금 : 1280.90상승 0.409:28 10/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