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신애 드레스 "노출 의도 없었다… 예쁘게 봐주셨으면"

 
 
기사공유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파격적인 모습으로 등장한 서신애 드레스가 연일 화제에 오르고 있다. 

서신애는 지난 12일 밤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진행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영화 ‘당신의 부탁’ 출연 배우로 참석했다.

이날 그는 가슴라인을 드러낸 과감한 화이트 드레스를 입고 레드카펫에 등장했다. 은은한 시스루와 화이트 재킷으로 멋스럽게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올해 성인이 된 서신애의 멋진 변신에 누리꾼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서신애는 오늘(13일)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오랜만에 레드카펫에 서게 돼 드레스에 신경을 많이 쓴 건 맞지만, 이렇게 많은 분들의 관심을 받게 돼서 얼떨떨하다"고 말했다. 

이어 "노출로 인해 관심받는 것을 의도한 것이 아니다. 피팅을 했을 때는 이렇게 파격적일 거라고 생각을 못했다"고 덧붙였다.

소속사 관계자는 서신애의 드레스에 대해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며 "갑자기 관심이 집중되니 본인도 놀란 모양이다. 예상을 못했다. 피팅 때는 이렇게까지 보이지 않았는데, 나도 사진을 보고 놀랐다"고 전했다.

한편 서신애는 영화 '당신의 부탁'로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았다. '당신의 부탁'은 2년 전, 사고로 남편을 잃은 서른두 살 효진(임수정)이 죽은 남편과 전 부인 사이에서 홀로 남겨진 열여섯 살 아들 종욱과 함께하는 낯선 생활을 그린 이야기로 서신애는 종욱(윤찬영)의 유일한 친구 주미역을 연기했다. 서신애는 10월13일 '당신의 부탁' 상영 뒤에 이어지는 GV(Guest Visit)에 참석할 예정이다.

사진. 스타뉴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이슈팀에서 연예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9.29하락 0.7609:34 10/24
  • 코스닥 : 681.84상승 5.9809:34 10/24
  • 원달러 : 1128.50하락 1.709:34 10/24
  • 두바이유 : 55.85상승 0.7209:34 10/24
  • 금 : 1280.90상승 0.409:34 10/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