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 '이판사판' 출연?… "제안받은 작품 중 하나"

 
 
기사공유
배우 박은빈이 SBS 드라마 '이판사판'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중인것으로 알려졌다.

오늘(13일) 박은빈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 "'이판사판'은 출연 제안을 받은 작품 중 하나로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또 이날 '이판사판' 제작진 미팅이 예정됐다는 보도에 대해 "예정된 '청춘시대2' 종영 인터뷰 스케줄을 진행한다. 제작진 미팅은 없다"고 전했다.

박은빈은 최근 JTBC '청춘시대2'에서 송지원 역할로 출연했다. 극중 어린 시절 트라우마를 극복하는 인물의 내면을 섬세하게 그려내 호평을 받았다.

'이판사판'은 법정드라마로, 박은빈은 판사 역할을 제안받았다. 박은빈이 법정드라마 '이판사판'에 출연할지 주목된다.

한편 '이판사판'은 '당신이 잠든 사이에' 후속으로 방송 될 예정이다.

사진. 나무엑터스 제공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이슈팀에서 연예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0.49상승 0.4420:25 10/24
  • 코스닥 : 687.21상승 11.3520:25 10/24
  • 원달러 : 1127.40하락 2.820:25 10/24
  • 두바이유 : 55.85상승 0.7220:25 10/24
  • 금 : 1280.90상승 0.420:25 10/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