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식 아나운서,박지선도 푹 빠진 엄친아… "9월부터 사랑에 빠져"

 
 
기사공유
개그우먼 박지선이 조정식 아나운서에 대한 애정을 숨기지 않았다.

오늘(25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는 '사랑의 온도' 코너에서 연애 코치로 나선 박지선, 조정식 아나운서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DJ 김영철은 조정식 아나운서에 "박지선 때문이다. 너무 만나보고 싶어 했다"며 두 사람을 이어주려 했다. 

이에 박지선은 “방송을 하는데 너무 자유롭게 하더라. 라디오를 인터넷 방송처럼 하는 모습을 봤다. 딱 내 스타일이었다”라면서 “9월부터 사랑에 빠졌다”고 고백했다. 그는 이어 “어제 족욕도 하고 잤다”고 덧붙였다.

조정식 아나운서는 2013년 입사 당시 18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입사해 '정글의 법칙', '모닝와이드' 등에 출연하며 훈남 아나운서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습니다.

조정식 아나운서는 매일 오전 5시부터 7시까지 SBS 파워FM '조정식의 펀펀투데이'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조정식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6.15상승 2.3818:03 04/19
  • 코스닥 : 762.57상승 9.0518:03 04/19
  • 원달러 : 1136.90보합 018:03 04/19
  • 두바이유 : 71.97상승 0.3518:03 04/19
  • 금 : 71.07하락 0.2618:03 04/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