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군 1명 JSA 통해 귀순… "북측 총격으로 긴급후송"

 
 
기사공유
북한군 1명이 JSA(공동경비구역)를 통해 귀순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사진공동취재단

북한군 1명이 13일 귀순했다. 합동참모본부는 13일 북한군 1명이 공동경비구역(JSA) 북측 초소를 통해 귀순해왔다고 밝혔다.

합참은 "13일 오후 JSA 지역 북측 판문각 전방에 위치한 북한군 초소에서 우리 측 자유의 집 방향으로 북한군 1명이 귀순해 우리 군이 신병을 확보했다"고 발표했다.

합참은 "귀순한 북한군은 귀순 당시 북한군의 총격을 받고 부상한 상태로 긴급 후송 중에 있다"며, "우리 군은 북한군의 도발 가능성에 대비해 경계태세를 강화한 가운데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3.99하락 0.823:59 11/18
  • 코스닥 : 775.85하락 4.3723:59 11/18
  • 원달러 : 1097.50하락 3.923:59 11/18
  • 두바이유 : 59.66하락 0.6323:59 11/18
  • 금 : 1296.50상승 18.323:59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