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 오픈…"최고의 동반자되겠다"

 
 
기사공유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가 공식 홈페이지를 공개하면서 본격적인 레이블 社로서 행보를 알렸다.
/사진=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는 2014년 밴드 국카스텐 영입을 시작으로 매니지먼트 사업을 본격화했다. 이후 김윤아, 자우림, 에피톤프로젝트, 안녕하신가영, O.O.O까지 추가로 영입했다.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는 이번에 레이블 사로서의 공식 홈페이지를 대대적으로 오픈하고 본격적인 출범을 알렸다. 그리고 홈페이지를 통해 “아티스트가 상상하고 표현하고자 하는 결과물이 최선으로 나올 수 있도록 최고의 인프라를 지원하는 동반자”임을 강조했다.

이어 “문화마케터, 문화콘텐츠 제작의 최고 전문가로서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진심 어린 생각을 음악으로 여러분에게 보다 가깝고 즐겁게 전달하고자 합니다”라며 앞으로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가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성에 대해 전했다.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는 앞으로 매니지먼트 사업뿐만 아니라 아티스트 발굴, 앨범 기획·제작, 방송 활동 및 콘서트까지 음악 활동에 따르는 전반적인 지원체계를 갖춘 전천후 레이블로서 적극적인 사업을 펼칠 전망이다.

한편, 레이블 사로서의 본격적인 시동을 알린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3.99하락 0.823:59 11/18
  • 코스닥 : 775.85하락 4.3723:59 11/18
  • 원달러 : 1097.50하락 3.923:59 11/18
  • 두바이유 : 59.66하락 0.6323:59 11/18
  • 금 : 1296.50상승 18.323:59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