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아파트서 화재, 일가족 4명 사상… '전기매트 발화' 추정

 
 
기사공유
분당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나 일가족 4명이 피해를 입었다. /사진=뉴스1

분당 한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14일 새벽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일가족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이날 화재는 오전 2시50분쯤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한 15층짜리 아파트 5층 40대 여성 A씨 집에서 발생했다. 이 불로 A씨가 숨졌고 남편 50대 B씨와 20대 아들, 10대 딸이 화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남편과 아들은 생명에 지장이 없으나, 소방대에 구조된 딸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은 아들 방 전기매트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20여분 만에 화재를 진압했으나, 불은 A씨 집 내부 161㎡를 태우는 등 소방서 추산 8000여만원의 재산 피해를 냈다.

또 새벽 시간에 불이 나면서 아파트 주민 수십여명이 대피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가족들이 전기매트에서 불이 시작됐다고 진술했다.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3.99하락 0.823:59 11/18
  • 코스닥 : 775.85하락 4.3723:59 11/18
  • 원달러 : 1097.50하락 3.923:59 11/18
  • 두바이유 : 59.66하락 0.6323:59 11/18
  • 금 : 1296.50상승 18.323:59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