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국토부장관, "포항 지진 피해 최소화" 지시… 사고수습본부 설치

 
 
기사공유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5일 오후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과 관련 피해 현황의 조속한 파악과 최소화를 지시했다.

지진은 이날 오후 2시 29분 경북 포항에서 발생했다. 규모는 5.4로 인근 경북, 경남은 물론 서울까지 지진동이 감지됐다.

김현미 장관은 지진 소식이 나온 후 "피해 현황을 조속히 파악하고 SOC(사회기반시설) 시설물 피해 최소화와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다.

국토부는 지진재난에 따른 피해 조사 및 수습 복구를 위해 곧바로 중앙사고수습본부를 설치했다. 지진에 따른 시설물 피해 현황은 현재 파악 중이다.

한편 지진 후 여섯 차례에 걸쳐 규모 2~4의 여진이 발생해 추가 피해에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3.99하락 0.823:59 11/18
  • 코스닥 : 775.85하락 4.3723:59 11/18
  • 원달러 : 1097.50하락 3.923:59 11/18
  • 두바이유 : 59.66하락 0.6323:59 11/18
  • 금 : 1296.50상승 18.323:59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