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투자캘린더] 내일 점심은 '카드 더치페이' 해볼까

 
 
기사공유

더치페이가 현금으로만 가능하다는 말은 옛말이 됐다. 신용카드 더치페이서비스가 출시되면서 이제는 카드로도 더치페이가 가능해져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이 서비스는 물품·서비스값을 한명이 대표로 결제한 뒤 추후 다른 사람과 비용을 분담하는 서비스다. 그간 더치페이는 한명이 대표로 결제하면 나머지 사람들이 결제자에게 현금을 지불해야 했다. 만약 신용카드로 더치페이를 하면 개인 카드로 물품값을 나눠 각자 계산해야 했다. 고객은 물론 가맹점주도 불편했다.

하지만 신용카드 더치페이서비스를 이용하면 손쉽게 비용분담이 가능하다. 우리카드 사용자라면 우리카드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우리페이’를 활용해 더치페이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우선 한사람이 모든 금액을 대표로 결제한다. 이후 우리페이를 통해 비용을 나누기로 한 사람에게 문자메시지(SMS) 혹은 카카오톡으로 분담결제를 요청하면 된다. 메시지를 받은 사람은 메시지 내 링크로 우리페이에 접속한 후 요청을 승인하면 더치페이가 완료된다. 더치페이 대금은 카드결제일에 청구된다.

신한카드의 더치페이서비스도 이와 비슷하다. 신한카드 모바일 앱카드인 ‘신한판(FAN)’을 이용하면 된다. 대표로 결제한 고객이 신한판을 통해 결제내역과 분담할 금액 등을 다른 사람에게 요청하고 더치페이를 요청받은 사람은 신한판을 통해 관련 내역을 확인한 후 수락하면 된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9.17상승 15.72 09/21
  • 코스닥 : 827.84상승 6.71 09/21
  • 원달러 : 1115.30하락 5.1 09/21
  • 두바이유 : 78.80상승 0.1 09/21
  • 금 : 77.35하락 0.18 09/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