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정상훈, "실제나이? 78년생 아닌 76년생, 죄송하다"

 
 
기사공유
'섬총사'에 달타냥으로 출연한 배우 정상훈이 나이를 속인 사실을 털어놨다. 

지난 27일 올리브TV, tvN 에서 방송된 ‘섬총사’에서는 정상훈이 달타냥으로 나왔다. 강호동은 김희선과 정상훈에게 호칭에 대해 묻자 김희선은 “드라마 할때는 여보, 남편, 자기야라고 불렀다”라고 말했다. 
 
이에 호동이 “희선이 누나 아니냐”고 하자 김희선은 “이제 밝히시죠”라고 말했다. 
 
정상훈은 “대국민 사과를 하겠습니다”라고 하며 “정확히 1998년 때였다. 고수, 공유, 현빈 씨를 비롯해서 많은 분들이 외자로 개명을 할 때 저 역시 외자 '정상'으로 개명했다. 개명을 하면서 다시 태어나면 어떠냐고 해서 나이마저도 속이게 됐다” 라고 했다.
 
또 “그러면서 나이도 속이자고 해서 2세 속인 78년생으로 올렸다이어 “죄송하다, 포털사이트 나이도 고치지 않았다. 사실 76년생 용띠 마흔 둘이다”고 얼떨결에 정확한 나이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올리브TV 제공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