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준-홍문종, '저녁 회동'… "경선 불출마"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친박(친박근혜)계 후보로 나섰던 유기준 의원이 10일 불출마 결정과 동시에 홍문종 의원과의 단일화를 선언했다.

유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저는 이번 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 참여하지 않겠다. 그럼에도 절체절명 위기에 놓인 당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마음은 변함 없다"고 밝혔다.

그는 "오랜 기간 의정활동 하며 지켜봐온 홍 의원은 원내대표로서 훌륭한 자질과 경험을 갖춘 분"이라며 "저의 선택이 당 화합과 통합에 큰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기자회견에 함께 한 홍 의원은 "(내가) 힘을 합쳐야 난국을 헤쳐나갈 수 있다는 말을 했고 유 의원이 흔쾌히 여러가지 부족한 저를 경선에 나가도록 성원해줘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그는 "유 의원와 함께 한국당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만들어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시한번 유 의원이 살신성인의 정신으로 저를 경선에 나가도록 해준 데 대해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결선투표에 한명의 후보가 오를 경우 그에게 힘을 실어주기로 했던 두 의원은 전날(9일) 저녁 회동을 갖고 후보 등록 전 단일화를 논의한 것으로 전해진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18:01 11/15
  • 금 : 62.47상승 0.99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