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러그스토어에 주목하라 … 편의점 만큼이나 새로운 유통채널로

 
 
기사공유
시장조사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가 전국 만 19세~59세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드러그스토어(헬스앤뷰티 스토어)’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소비자 10명 중 8명(78.5%)이 드러그스토어에 방문한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쟁력 있는 유통채널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특히 드러그스토어는 남성(68.4%)보다는 여성(88.6%), 그리고 젊은 세대(20대 91.6%, 30대 88.8%, 40대 72.8%, 50대 60.8%)가 많이 이용하는 유통채널로 조사됐다.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방문해 본 드러그스토어 브랜드는 현재 점포수가 가장 많은 올리브영(98.2%, 중복응답)이었으며, 후발주자인 GS왓슨스(69.3%)와 롭스(45.7%)의 방문경험도 비교적 많은 편이었다.

드러그스토어를 방문할 때는 보통 특정한 브랜드 매장을 찾아가기(38%)보다는 브랜드에 관계 없이 근처에 있는 아무 매장이나 방문하는(62%) 경우가 보다 일반적이었다.

다만 특정 브랜드를 찾는 성향은 평소 드러그스토어를 많이 찾아가는 여성(남성 33.6%, 여성 41.3%) 및 젊은 층(20대 42.4%, 30대 42.8%, 40대 28.6%, 50대 35.5%)이 강하다는 점은 눈 여겨볼 부분이다. 특정한 브랜드의 드러그스토어를 찾는 소비자들은 대부분 올리브영(91.6%)을 많이 선호하는 모습이었다.

소비자들은 대부분 드러그스토어의 미래를 긍정적으로 바라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응답자의 72.4%가 향후 드러그스토어를 찾는 소비자들이 많아질 것 같다는데 동의했으며, 드러그스토어가 더 많이 생겨날 것 같다는 시각을 가진 소비자도 73%에 달했다.

실제 드러그스토어의 (재)이용의향을 묻는 질문에도 전체 응답자의 63.5%가 향후 이용할 의향이 있다는 것을 분명하게 드러냈다.

반면 이용의향이 전혀 없다고 밝힌 소비자는 단 5.1%에 그쳐, 많은 소비자들이 드러그스토어의 이용을 염두에 두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드러그스토어 이용의향은 여성(남성 54.6%, 여성 72.4%)과 젊은 세대(20대 74%, 30대 68.8%, 40대 58.8%, 50대 52.4%), 그리고 기존 방문경험자(방문경험 있음 74.3%, 없음 24.2%)가 많이 가지고 있었다.

향후 드러그스토어가 상당한 경쟁력을 갖춘 유통채널로 그 입지를 다져나갈 것이라는 예상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절반 가량(50.2%)이 향후 드러그스토어가 많은 유통점들을 대체하게 될 것이라는 의견을 내세운 것이다. 

또한 10명 중 6명(59.8%)이 향후 드러그스토어의 주목도가 편의점만큼이나 높아질 것이라고 생각할 만큼 드러그스토어의 경쟁력을 높게 평가하는 소비자들이 많았다.

드러그스토어가 편의점처럼 주목 받는 유통채널이 될 것 이라는 의견은 모든 연령대(20대 62.8%, 30대 57.2%, 40대 57.6%, 50대 61.6%)에서 비슷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33하락 9.7701:34 04/23
  • 코스닥 : 889.17상승 6.4401:34 04/23
  • 원달러 : 1067.30상승 5.801:34 04/23
  • 두바이유 : 70.42하락 0.3301:34 04/23
  • 금 : 1338.30하락 10.501:34 04/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