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조클럽' 왕지원, 오디션 도중 눈물… 왜?

 
 
기사공유
배우 왕지원. /사진제공=SM C&C
배우 왕지원이 오디션 도중 발목이 꺾이는 부상을 입었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2 금요예능프로그램 '발레교습소 백조클럽'(이하 백조클럽)이 방송됐다. 백조클럽은 지난해 추석파일럿 방송 당시의 호평을 받아 정규편성됐다. 백조클럽은 발레를 통해 소통하고 힐링하는 과정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함께 발레를 배우고 서로를 알아가는 과정을 그릴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박주미·오윤아·김성은·왕지원과 우주소녀 성소가 새로운 발레기술을 익혔다. 마지막 단원으로는 전 국가대표 체조선수인 손연재가 합류했다. 특히 발레리나 김주원이 호랑이 선생님으로 합류해 눈길을 끌었다. 

무용을 전공한 왕지원이 옛날의 기량을 한껏 보여지만 턴을 돌다 발목이 꺾여 쓰러졌다. 과거 부상이 떠오른 듯 눈물을 보였고 심사위원은 모두 긴장했다. 그럼에도 왕지원은 다시 오디션에 임했고 완벽하게 배역을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백조클럽은 누구 하나만 빛나는 무대가 아닌 모두 다 함께 빛이 나게끔 인생의 의미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려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167.51상승 22.39 10/17
  • 코스닥 : 739.15상승 7.65 10/17
  • 원달러 : 1126.50하락 1.5 10/17
  • 두바이유 : 81.41상승 0.63 10/17
  • 금 : 78.83하락 0.47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