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와이서 탄도미사일 경보… 38분만에 정정

 
 
기사공유
(사진=트위터 캡처)
하와이에서 미사일 위협 경고문이 오발송 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전 8시7분(현지시간)쯤 하와이 내에서 "하와이를 향해 탄도 미사일이 발사됐다. 대피처를 찾아라. 이건 훈련이 아니다"는 내용의 경고문이 발송됐다.

이 소동은 약 38분간 계속됐다. 하와이 현지매체 '호놀롤루 스타 애드버타이저'에 따르면 하와이 주정부 비상관리국(HEMA)는 오경보가 울린지 18분 후 이메일을 통해, 38분 후에는 휴대전화 메시지를 통해 "미사일 위협은 없다"고 정정했다.

해당 소동을 겪은 일부 시민들은 "호텔 지하실에 숨어있었다"며 급박했던 상황을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469.13하락 4.9813:36 04/24
  • 코스닥 : 880.65상승 1.6313:36 04/24
  • 원달러 : 1076.10상승 7.113:36 04/24
  • 두바이유 : 70.29하락 0.1313:36 04/24
  • 금 : 1338.30하락 10.513:36 04/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