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머니] '인생 후반전' 위한 맞춤형 신용카드

 
 
기사공유
국내 신용카드사들이 시니어세대를 위한 상품을 잇달아 내놓고 있다. 의료비 할인 등 건강 관련 업종에서 특화된 혜택을 제공하는 점이 큰 특징이다. 그럼에도 알뜰한 소비를 위해선 시니어 소비자의 소비패턴을 꼼꼼히 확인하는 게 좋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의료비 할인’ 돋보이는 시니어카드

경제력이 있고 합리적인 소비성향을 가졌다면 신한카드의 ‘신한미래설계카드’를 사용할 만하다. 이 카드는 신한카드의 2200만 회원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맞춤형 혜택을 담은 시리즈 상품인 만큼 중장년층의 소비패턴을 분석해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주력서비스는 의료비 할인혜택이다. 병원·약국은 물론 동물병원에서 월 최대 1만원까지 결제액의 5%를 할인해준다. 생활비 할인 혜택도 돋보인다. 4대 주유소(SK에너지, GS칼텍스, 에스오일, 현대오일뱅크)에서 리터당 60원(월 최대 30만원)을, 이마트·홈플러스·롯데마트에서 5%(월 최대 1만원)를, 대중교통(버스·지하철)과 택시 이용 시 5%를 할인해준다. 신한은행의 ‘미래설계통장’을 결제계좌로 연동하면 모든 가맹점에서 결제액의 0.3%를 마이신한포인트로 적립이 가능하다.

보다 특화된 의료비 할인혜택을 받길 원한다면 KB국민카드의 ‘골든라이프올림카드’를 쓰면 좋다. 이 카드는 기본 혜택을 제공하면서 선택서비스를 담은 점이 특징인데 의료(병원·약국업종)혜택과 생활(주유·대형마트업종)혜택 가운데 1개를 달마다 선택할 수 있다.

의료혜택을 선택하면 병원과 약국에서 결제액의 5%를 할인한다. 전월실적이 30만원 이상이면 월 최대 1만원, 60만원 이상이면 2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생활혜택 선택 시 전월실적 30만원을 채우면 주유소·충전소에서 리터당 60원을 할인해준다. 또 3대 대형마트(이마트·롯데카트·홈플러스)에서 전월실적 30만원 이상 시 월 최대 5000원, 60만원 이상 시 1만원까지 결제액의 5%를 깎아준다. 기본서비스로는 골프·건강관리·여행·쇼핑·대중교통·이동통신업종에서 결제액의 1~2%를 포인트리로 적립받을 수 있다.

◆농산물 애용가 맞춤카드

시니어세대 가운데 농업인이라면 NH농협카드의 ‘NH농협콕카드’를 발급받을 만하다. 일반형과 농촌형, 도시형 등 3종으로 출시됐는데 농촌형의 경우 농업인에게 필요한 기능과 혜택을 한 데로 모았다. 의류·주유업종은 물론 농기계수리점·농수축산물점·정육점·쌀판매장 등 농업밀착업종에서 10%를 할인해주는 점이 특징이다. 하나로클럽·마트, 신토불이매장, 목우촌체인점, 농협홍삼 체인점, 농협몰(모바일포함), 안성팜랜드 등 농협판매장 이용 시에도 10%를 할인받을 수 있다.

도시에 살지만 농협 판매장을 애용한다면 NH농협콕카드 도시형을 선택하면 된다. 농촌형 카드와 마찬가지로 농협판매장에서 10%를 할인해준다. 여기에 커피전문점과 대중교통 이용 시에도 10%를 할인받을 수 있다.

한편 시니어세대는 카드혜택의 복잡한 조건을 따지기가 어려울 수 있다. 복잡한 조건을 신경 쓰지 않아도 합리적으로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한 카드를 원한다면 ‘삼성카드4 V2’에 주목할 만하다. ‘어디서나 알아서’ 챙겨주는 카드로 모든 가맹점에서 기본 0.6% 할인해준다. 여기에 이마트·홈플러스·롯데마트는 물론 각종 음식점과 주유소, 병원·약국에서 이용하면 1.2%를 할인받을 수 있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57상승 4.9200:14 05/23
  • 코스닥 : 872.96상승 3.5100:14 05/23
  • 원달러 : 1085.40상승 7.800:14 05/23
  • 두바이유 : 79.22상승 0.7100:14 05/23
  • 금 : 77.06상승 0.3900:14 05/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