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QM6, 생산 10만대 돌파… 글로벌 전략차종 자존심 세웠다

 
 
기사공유
QM6 10만대 생산 돌파. /사진=르노삼성 제공

르노삼성자동차의 QM6(수출명 꼴레오스)의 국내생산이 10만대를 넘어섰다. 르노삼성자동차가 개발을 주도한 QM6는 닛산 SUV의 주행성능에 르노의 감성품질과 디자인을 접목한 르노-닛산 얼라이언스 차원의 글로벌 전략모델이다.

수출차종인 꼴레오스는 2016년 5월, 내수용인 QM6는 같은 해 8월부터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에서 생산을 시작했으며 양산 21개월만에 수출·내수 통합 10만대 생산 고지를 밟았다. 이후 누적판매실적은 지난 1월까지 수출 5만1669대, 내수 4만4125대다.

QM6는 도심형 SUV를 지향하며 닛산 SUV 모델들을 통해 세계시장에서 검증 받은 2.0디젤/가솔린엔진과 자트코(JATCO)사의 엑스트로닉 무단변속기를 탑재, 부드러운 주행감성이 특징. 국내 KNCAP 1등급 및 유로 NCAP 별 5개를 획득하며 안전성도 입증했다.
 

박찬규 star@mt.co.kr

산업2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자동차와 항공, 해운, 조선, 물류, 철강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5.12하락 16.73 10/15
  • 코스닥 : 718.87하락 12.63 10/15
  • 원달러 : 1134.30상승 2.9 10/15
  • 두바이유 : 80.43상승 0.17 10/15
  • 금 : 79.36하락 1.3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