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희, '리턴' 고현정 후임 물망...소속사 "현재 논의중일뿐"

 
 
기사공유
image
 

배우 박진희가 SBS수목드라마 '리턴’에서 고현정 역 후보로 물망이 오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전했다. 


박진희 소속사 엘리펀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진희가 SBS 수목드라마 '리턴' 출연 제안을 받은 건 사실이다"라며 "확정은 아니며, 현재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또한 소속사 측은 "대본을 받은 것도 아니고, 어제까지 상황은 '리턴' 측이 미팅을 한 번 해보자는 것이었다"며 "오늘 내일부로 결정되는 것도 아니고 어제(8일) 처음 이야기를 듣고 지금은 조심스러운 상태다"고 했다.


박진희가 고현정이 연기한 최자혜를 연기할지, 아예 새로운 캐릭터로 등장할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는 상태다. 앞서 고현정은 '리턴'에서 하차했다. 고현정과 '리턴'의 연출자인 주동민 PD가 잦은 갈등을 벌였고 결국 입장 차를 줄이지 못했다. 


한편 둘째를 임신한 박진희는 순천에 머무르며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


사진. 박진희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2421.83상승 26.6423:59 02/17
  • 코스닥 : 848.03상승 18.6423:59 02/17
  • 원달러 : 1077.20하락 7.323:59 02/17
  • 두바이유 : 59.84하락 0.4523:59 02/17
  • 금 : 1354.30상승 23.923:59 02/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