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성추행 조사단, 성범죄 혐의 현직 부장검사 체포

 
 
기사공유
검찰 내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 및 피해회복 조사단장인 조희진 서울동부지검장. /사진= 뉴스1

검찰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 및 피해회복 조사단’이 현직 부장검사를 긴급체포했다.

검찰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 및 피해회복 조사단’(단장 조희진 서울동부지검장)은 12일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소속 K 부장검사를 소환 조사하던 중 강제추행 혐의로 긴급 체포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31일 조사단이 발족한 이후 성범죄 관련 피의자 체포는 처음이다.

조사단 등에 따르면 K 부장검사는 과거 지방지청에 근무할 때 여성 검사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를 입은 여 검사는 해당 사건 이후 검찰을 떠나 변호사로 재직 중이며 최근 참고인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8일부터 조사단 공식 이메일로 검찰 내 성폭력 피해사례를 제보받은 조사단은 해당 부장검사의 비위 사실을 확인하고 도주 및 증거인멸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긴급체포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직 부장검사 긴급체포는 매우 이례적인 사안으로 여겨진다. 이 때문에 해당 부장검사는 단순한 성폭력을 넘어서는 중대한 혐의가 드러난 게 아니냐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조사단은 2차 피해를 우려해 피해자 신분은 공개하지않기로 했다.
 

황효원 인턴 hyowon793@mt.co.kr

머니s 이슈팀 황효원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0.87상승 5.310:31 05/23
  • 코스닥 : 871.32하락 1.6410:31 05/23
  • 원달러 : 1078.10하락 7.310:31 05/23
  • 두바이유 : 79.57상승 0.3510:31 05/23
  • 금 : 77.28상승 0.8510:31 05/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