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설 귀성객 졸음방지 캠페인 전개

 
 
기사공유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한국도로공사와 함께 ‘졸음방지 캠페인’을 전개한다.

이 캠페인은 롯데제과가 2013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해온 캠페인으로, 설, 추석 등 명절마다 귀성객들이 운전 중에 졸지 않고 안전 운전할 수 있도록 껌과 초콜릿 등을 무료로 나눠주는 캠페인이다.

▲ 롯데제과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졸음방지 캠페인’은 본격 귀성이 시작되는 2월 14일(수) 시흥하늘 휴게소, 화성 휴게소, 이천 휴게소, 구리 휴게소, 망향 휴게소, 금강 휴게소, 서산 휴게소 등 11개 휴게소와 김포 톨게이트 등 2개의 톨게이트, 총 13곳에서 졸음이 가장 많이 몰려오는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실시한다.

이 캠페인은 운전자들의 호응이 꾸준히 커지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누적 혜택 인원이 25만 명을 넘었다.

한편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안전운전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함으로써 귀성객들의 졸음운전 방지를 위해 노력해나갈 계획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8.31하락 19.2 10/18
  • 코스닥 : 731.34하락 7.81 10/18
  • 원달러 : 1135.20상승 8.7 10/18
  • 두바이유 : 80.05하락 1.36 10/18
  • 금 : 80.23상승 1.4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