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오라클, GLN 본격 추진

 
 
기사공유
하나금융그룹은 13일 오전 싱가포르 스위소텔 더 스탬포드 호텔에서 오라클과 글로벌 로열티 네트워크(GLN) 구축 및 공동 마케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서는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과 로익 르 귀스케(Loic Le Guisquet) 오라클 EMEA & JAPAC 지역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는 GLN의 성공적인 서비스 론칭 및 글로벌 확장을 위한 상호 협력을 다짐하고 하나금융그룹이 가진 비즈니스 노하우와 오라클의 기술 역량을 통해 ▲블록체인 ▲멤버십 ▲E-Money ▲AI 등 신기술 영역에 대해 함께 연구 개발하는 것에 합의했다. 또한 디지털자산 교환 등 프로젝트의 결과물은 모듈화해서 컨설팅 및 판매도 진행할 예정이다.

GLN은 전세계 금융기관, 유통회사, 포인트 사업자가 각자 운영하고 있는 디지털 플랫폼을 하나의 네트워크로 연결해 포인트, 마일리지와 같은 디지털자산이나 전자화폐를 서로 자유롭게 교환 및 사용할 수 있는 혁신적인 통합 플랫폼 네트워크이다.

김정태 회장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GLN은 오라클의 혁신 기술력을 활용해 세계적인 확장이 용이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오라클은 자사가 보유한 혁신 디지털 기술로 Cloud 기반 디지털 Transformation의 선도 기업으로 그 입지를 공고히 하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글로벌 디지털자산 이전 네트워크 구축은 세계적으로도 그 추진 사례를 찾아보기 어려운 혁신적인 시도”라며 “글로벌 통합 플랫폼이 구축되면 각국에서 서비스 되고 있는 포인트를 통합해 송금하고 전세계의 GLN 파트너 가맹점에서 서비스와 재화를 구매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152.69하락 14.82 10/18
  • 코스닥 : 735.25하락 3.9 10/18
  • 원달러 : 1132.90상승 6.4 10/18
  • 두바이유 : 80.05하락 1.36 10/18
  • 금 : 80.23상승 1.4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