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나은, 자신도 생각지 못한 '페미니즘 논란'… 모두들 너무 예민했나

 
 
기사공유
손나은 /사진=손나은 인스타그램

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이 SNS에 올린 사진으로 의도치 않은 '페미니즘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소속사는 "의도치 않은 논란에 본인이 직접 SNS를 삭제했다"고 밝혔다.

손나은은 13일 자신의 SNS에 "아침부은얼굴 'GIRLS CAN DOANYTHING'"이라는 글과 함께 미국 뉴욕의 한 식당에서 자연스러운 모습을 담은 사진을 게재했다.

손나은은 SNS에 프랑스 캐주얼 브랜드인 '쟈딕 앤 볼테르' 슬로건 문구를 넣어 팬들에게 화보 촬영과 관련, 깜짝 스포일러를 하려고 했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이 이 문구를 페미니즘을 나타내는 것으로 받아들이며 예민하게 반응했고, 생각지도 못하게 논란이 발생하자 손나은은 해당 사진을 삭제했다.
 

심혁주 인턴 simhj0930@mt.co.kr

심혁주 기자입니다. '쓴소리' 감사히 듣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57상승 4.9219:01 05/22
  • 코스닥 : 872.96상승 3.5119:01 05/22
  • 원달러 : 1085.40상승 7.819:01 05/22
  • 두바이유 : 79.22상승 0.7119:01 05/22
  • 금 : 77.06상승 0.3919:01 05/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