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차례비용 25만원 “작년과 비슷”

 
 
기사공유
전통시장이 설 제수용품을 가장 저렴하게 살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올해 설 차례비용이 평균 25만원으로 지난해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물가감시센터가 설을 맞아 서울 시내에 위치한 백화점(12곳), 대형마트(25곳), 전통시장(16곳) 등 90개 유통업체 및 시장을 조사(설 제수용품 25개 품목)한 결과에 따르면 4인 기준 평균 24만9500원으로 파악됐다. 지난해보다 0.9% 오른 수준이다.

특히 전통시장이 평균 20만104원으로 제수용품을 가장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었다. 이어 일반슈퍼마켓 20만3197원, 대형마트 24만2630원, SSM(기업형 슈퍼마켓) 24만8299원, 백화점 39만1373원 순이었다.

비교적 접근성이 우수한 전통시장과 대형마트에서 상위 5개 품목을 비교해보면 전통시장이 유과 49%, 국산 고사리 38.8%, 탕국용 소고기 33.3%, 식용유 1.8ℓ 33.2%, 명태살 28.0% 저렴한 것으로 확인됐다.
 

  • 0%
  • 0%


  • 코스피 : 2421.83상승 26.6423:59 02/17
  • 코스닥 : 848.03상승 18.6423:59 02/17
  • 원달러 : 1077.20하락 7.323:59 02/17
  • 두바이유 : 59.84하락 0.4523:59 02/17
  • 금 : 1354.30상승 23.923:59 02/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