쎌바이오텍, 지난해 영업실적 '사상 최대'

 
 
기사공유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1위 기업 쎌바이오텍은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과 영업이익을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쎌바이오텍은 2017년 매출 610억, 영업이익 227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대비 각각 4.8, 5.0% 증가한 것이다. 다만 당기순이익은 182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1.4% 감소했다. 회사 측은 “환율 평가를 반영한 환산손익의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지난해 4분기는 매출액 135억원, 영업이익 36억원, 당기순이익 26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10.9, 20.7, 48.9% 하락했다.

쎌바이오텍은 “4분기의 경우 해외 ODM 물량의 이월, 국내 약국 전문가몰 확대에 따른 기존 유통 재고 조정 영향”이라면서 “발효 자동화를 위한 일부 시설 투자비용도 발생했다”고 전했다.

이어 “4분기에 발생할 이슈는 일시적이며 반영이 끝났다”면서 “올해는 프랑스 지사 설립으로 프랑스 시장 및 남유럽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는 한편 중국 균주 등록을 추진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성과를 내기 위한 작업을 충실히 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247.88상승 0.8316:41 08/20
  • 코스닥 : 769.78하락 2.5216:41 08/20
  • 원달러 : 1123.10하락 1.816:41 08/20
  • 두바이유 : 71.83상승 0.416:41 08/20
  • 금 : 70.38상승 0.7816:41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