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윤계상, 범죄도시 ‘장첸’ 아닌 수트 입은 ‘젠틀맨’ 변신

 
 
기사공유
image

배우 윤계상이 남성복 모델로 발탁되어 ‘젠틀맨’으로 변신했다.


모델 발탁소식과 함께 일부 공개된 화보 속에서 윤계상은 경쾌한 컬러감의 스트라이프 셔츠와 금빛 넥타이에 그레이 수트를 입고 자연스러운 표정으로 본인만의 유쾌한 매력을 가감없이 드러내 눈길을 끌고 있다.


브랜드 관계자는 "윤계상은 특유의 경쾌함과 진중함을 모두 겸비한 모델로, 윤계상의 젠틀한 면모와 더불어 세련된 패션 스타일을 추구하는 점이 브랜드와 부합된다"며 모델 발탁 이유를 전했다. 이어 "지난해 영화 범죄도시에서 연기자로서 도전하고 노력하는 모습뿐 아니라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배우로서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어 기대하는 바가 크다”고 덧붙였다.


사진. 블루라운지 마에스트로

 

  • 0%
  • 0%


  • 코스피 : 2098.61상승 6.2110:34 11/19
  • 코스닥 : 695.56상승 5.3810:34 11/19
  • 원달러 : 1126.20하락 2.310:34 11/19
  • 두바이유 : 66.76상승 0.1410:34 11/19
  • 금 : 66.49상승 1.110:34 11/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